SK엔카


매거진

통합검색


리뷰업계·정책

광역버스 '알뜰교통카드' 마일리지 적립 늘린다

2019.06.11 엔카매거진 편집부

수도권에서 운행 중인 일명 빨간버스와 M버스(이하 광역버스)는 기본 요금이 2,000원∼2,800원 수준으로 매일 이용하는 경우 적지 않은 지출로 부담이 된다. 6월부터 광역알뜰교통카드를 사용하면 이러한 교통비 부담이 한층 더 낮아질 전망이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위원장 최기주)는 광역알뜰교통카드(이하 알뜰카드)를 사용하여 광역버스를 이용할 경우, 보행·자전거로 정류장까지 이동하는 거리만큼 적립되는 마일리지액을 상향 조정한다고 밝혔다.

기본요금이 2,000원 이상인 광역버스를 이용하는 경우 1회당 최대 마일리지 적립액을 250원→300원으로 상향하고, 월 적립상한도 1만1,000원→1만3,200원(44회 이용 기준)으로 조정하여 교통비 절감 효과가 보다 높아진다.

이번 변경사항은 수도권이 아닌 곳의 광역버스에서도 알뜰카드를 사용하여 이용하는 경우 적용된다.
전국 광역버스의 약 90%가 운행 중인 수도권(서울, 인천, 경기)에서 5천명의 체험단도 추가로 모집한다.

알뜰카드 누리집(홈페이지)의 ‘수도권 체험단 추가 모집’에서 신청하면 되며, 올해 12월까지 진행되는 시범사업에 참여하여 교통비 절감 효과를 체험해 볼 수 있다.(선착순으로 모집하며, 6월 10일부터 신청 가능)

전국 확대 시범사업 대상 지역(11개, 4월 선정)인 수원, 인천에 거주하는 경우에는 기존과 동일하게 누리집의 ‘체험단 신청’에서 해당 지자체를 선택하여 신청하면 된다.(이미 신청한 경우 재신청 안해도됨)

국토교통부 안석환 광역교통정책국장은 광역버스 마일리지 상향은 장거리 이동에 따른 광역버스 이용자의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것으로서, 올해 시범사업 성과를 토대로 내년부터 본격 시행 예정인 본사업을 면밀히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 광역버스 이용 횟수에 따라 월 11,000원∼13,200원의 마일리지 적립 카드사 별로 제공하는 할인 혜택*을 더하면 월간 총 2만원대 이상의 교통비 절감이 가능하다.
* 전월 사용실적 기준으로 할인 혜택을 제공 : 체크(2∼7천원)·신용카드(1∼4만원)
* (대전 1001번의 경우) 대전↔세종·세종↔오송(2,000원) 또는 대전-오송(2,300원) 이용 시 적용
* (’19.1월 기준) 직행좌석형의 86%(216개/총 252개 노선) 및 광역급행형 100% (30개/총 30개 노선) 등 87%가 수도권에서 운행 중(246개/총 282개 노선)
* ‘광역알뜰교통카드 마일리지’ 검색 또는 http://alcard.kr 접속
* 5개 광역(부산, 인천, 대전, 울산, 세종) 및 6개 기초(수원, 청주, 전주, 포항, 영주, 양산)

전문가 평가

89.3
  • 90 파워트레인
  • 90 섀시 & 조종성
  • 85 승차감
  • 95 안전성
  • 95 최신 기술
  • 85 가격 & 실용성
  • 85 기타
목록

기자의 다른 작성글 보기

닫기
엔카매거진 편집부 엔카매거진 편집부 media@encarmagazine.com
  • 222,222
  • 6522
  • 652
매매서비스
보험료조회